눈 뜨고 코 베인 쇼트트랙 메달, ‘공정’했다면서 한국 눈치 보기 바쁜 중국인들

동계올림픽 개최국 중국이 쇼트트랙 남자 1000m 금·은메달을 손에 넣었습니다. 그 과정에서 우리나라 선수를 포함해 여러 선수가 석연치 않은 실격을 당해 많은 이들의 분노를 산 것은 물론, 나아가 '조직적 공모'가 아니냐는 논란도 일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