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양석환, 옆구리 부상으로 1군 엔트리 제외

올 시즌 프로야구 두산에서 가장 많은 홈런을 친 양석환이 왼쪽 옆구리 통증 탓에 1군 엔트리에서 빠졌습니다. 김태형 두산 감독은 오늘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KT와의 홈경기를 앞두고 “양석환은 열흘 정도 뒤에 상태를 다시 살필 것”이라며 “통증이 심하지는 않지만, 복귀를 언제 할 수 있을지는 모르겠다”라고 어두운 표정으로 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