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 내린 ‘박항서 매직’…”패자는 할 말이 없죠”

동남아 축구 스즈키 컵에서 2회 연속 우승을 노렸던 '박항서호' 베트남이 결승 진출에 실패했습니다. 박 감독은 “패자는 말이 없다”며 고개를 숙였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