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정 측 “심석희 고의 충돌 의혹 밝혀달라”…진상조사 요구

쇼트트랙 국가대표 최민정 측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 경기 도중 심석희가 고의로 충돌을 시도했다는 의혹에 대한 진상조사를 요청했습니다. 최민정의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는 보도자료를 내고 “대한빙상경기연맹뿐 아니라 2018 평창동계올림픽 당시 국가대표팀 관리 및 운영 총괄의 책임이 있는 대한체육회에 11일 공문을 발송해 평창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000m 결승 고의충돌 의혹을 비롯해, 심석희와 국가대표 A코치 관련 의혹을 낱낱이 밝혀 달라고 요구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