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선우, 박태환 또 넘었다…개인혼영도 ‘한국신’

한국 수영의 18살 간판스타 황선우 선수가 주 종목이 아닌 개인혼영 200m에서도 박태환의 한국 기록을 깨뜨렸습니다. 말 그대로 수영 천재다웠습니다.

기사 더보기